해금강테마박물관

로고 홈으로 로그인 회원가입
 

박물관소개

박물관소식 박물관소장품 유경갤러리 체험학습관 커뮤니티
 
소개글 조직도 추천사 오시는길 박물관변천사 박물관지킴이 박물관안내 오시는길 오시는길
박물관공지사항 우리박물관소식 국내박물관소식 행사및축제 박물관기획전 포토앨범
한국근현대사전시관 유럽장식미술관 안보역사유물관 해양역사유물관 기증유물관
유경갤러리는 기획전 초대전 특별전
설립취지 체험프로그램 포토갤러리
자유게시판 방문후기 나도박물관알림이 거제도관광


 
 
작성일 : 14-06-25 14:24
[조선일보]6.25전쟁 초기 북한軍선동 포스터..."남침前치밀한 준비 보여줘"
 글쓴이 : 박물관지킴이
조회 : 4,232  
조선일보6.25관련기사.PNG
오늘 6.25전쟁 64주년 맞아 김영준씨 희귀 포스터 공개
6.25전쟁 초기 북한군이 전과(戰果)를 알리고 주민들을 선동하기 위해 서울 등지에 만들어 붙였던 희귀포스터들이 공개됐다. 사료 전문 수집가인 김영준‘시간여행’대표는24일 최근 미국계 일본인 수집가를 통해 입수한‘6₩25전쟁 중 북한군 포스터’를 공개했다. 그동안 북한군 삐라가 공개된 적은 많지만 실물 포스터가 공개된 경우는 드물었다. 이날 공개된 포스터 중 ‘부산으로 려수로 목포로 제주도로, 승리를 향하여 앞으로!’라는 제목의 포스터는 1950년 9월 서울 지역에 붙어 있었던 것으로 추정된다.‘ 악독한 미국 침략자들을 일층 무자비하게 결정적으로 격멸하자!’는 포스터는 1950년 7월 21일 제작된 것으로 나타났다. 당시 미국 언론은 미군이 서울 거리에 부착된 북한 포스터와 벽보를 바라보는 모습을 사진으로 찍어 보도했었다. 이 포스터는 당시 사진에 나온 것과 똑같은 내용인 것으로 확인됐다. 김 대표는“이번 포스터는 6.25전당시 북한군이 선전,선동 등 심리전에 포스터를 적극 활용했음을보여주는 것”이라며“특히 전쟁 초
기 집중적으로 만들어졌다는 점에서 전쟁 도발 전에 치밀한 계획을 세워 포스터를 사전 준비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유용원 군사전문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