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금강테마박물관

박물관소개

박물관소식 박물관소장품 유경갤러리 체험학습관 커뮤니티
 
소개글 조직도 추천사 오시는길 추천사 설립취지 오시는길 오시는길
박물관공지사항 우리박물관소식 국내박물관소식 행사및축제 박물관기획전 포토앨범
한국근현대사전시관 유럽장식미술관 안보역사유물관 해양역사유물관 기증유물관
유경갤러리는 기획전 초대전 특별전
자유게시판 방문후기 나도박물관알림이 거제도관광


 
 
작성일 : 13-10-29 23:34
[조선일보] 오늘 독도의 날… 우리 영토 증명하는 지도 공개 잇따라
 글쓴이 : 박물관지킴이
조회 : 3,825  
[단독] [오늘의 세상] 1908년 日지도, 독도를 대한제국 영토로 표시
유석재 기자 강동철 기자
입력 : 2013.10.25 02:59 | 수정 : 2013.10.25 10:49

[오늘 독도의 날… 우리 영토 증명하는 지도 공개 잇따라]

1844년 만든 日지도엔 동해를 '조선해'로 표기

독도를 한국 영토로 표기한 1908년 일본 지도가 새로 공개됐다. 수집가 변규창(48)씨는 최근 일본에서 입수한 지도 '대자명세(大字明細) 제국이정전도(帝國里程全圖)'를 24일 본지에 공개했다.

메이지(明治) 41년(1908년) 오사카(大阪)에서 출간된 이 지도는 맨 왼쪽에 '조선전국도(朝鮮全國圖)'란 제목 아래 한국 지도를 싣고 오른쪽에 죽도(竹島)와 송도(松島)를 그려 대한제국의 영토임을 분명히 했다. '죽도'와 '송도'는 각각 울릉도와 독도를 19세기까지 일본이 부르던 명칭이다. 지도 제작자가 고지도를 보고 그린 듯, 독도를 울릉도보다 큰 섬으로 표시한 점이 눈에 띈다. 그러나 정작 일본 영토를 그린 지도에서는 어디에도 독도를 표기하지 않았다.

새로 발굴된‘대자명세 제국이정전도’중 한국 지도(부분). 1908년 일본 오사카에서 발행된 이 지도는 울릉도(죽도)와 독도(송도)를 대한제국의 영토인 것으로 표기했다(왼쪽 위). 일본의 세계지도‘신제여지전도’(오른쪽·1844)와 우리나라에서 만든‘해좌전도’(왼쪽 아래·19세기)의 일부분. 신제여지전도에는 동해가 조선해로 표기돼 있고, 해좌전도에는 울릉도와 독도(우산도로 표기)가 그려져 있다. 국가기록원이 25일 독도의 날을 맞아 기존의 자료를 복원·복제해 공개했다. /변규창씨 제공·뉴시스
이상태 한국고지도연구학회장은 "일본이 1905년 독도를 시마네(島根)현에 강제 편입한 직후 제작된 일본 측 지도라는 점이 중요하다"며 "당시에도 일본인이 독도를 여전히 한국 영토로 인식했음을 입증하는 자료"라고 말했다.

한편 국가기록원은 독도의 날(10월 25일)을 맞아 이미 학계에 알려진 독도·동해 관련 고(古)지도 두 점을 복원·복제해 24일 공개했다. 이 중 일본 최고 학자였던 미쓰쿠리 쇼고(箕作省吾)가 1844년 만든 세계지도 '신제여지전도(新製輿地全圖)'에는 조선과 일본 사이의 해역을 조선해로 표기했다. 동해를 조선해로 표기한 일본 지도는 이 지도 외에도 지구만국산해여지전도설(1785), 신정만국전도(1810) 등이 있다.

19세기 중엽 우리나라에서 제작한 해좌전도(海左全圖)에는 울릉도와 독도(우산도)가 표기돼있고, 여백에는 우산국(울릉도와 독도)이 신라 때 편입된 사실도 기록돼 있다. 이 지도에는 울릉도의 크기, 울릉도 내의 촌락 규모, 울릉도와 울진 사이의 뱃길도 표시돼 있다. 박강국 국가기록원장은 "독도가 역사적·지리적·국제법적으로 우리나라의 고유 영토라는 사실을 재확인할 수 있는 자료"라고 말했다.
X

 
   
 

경상남도 거제시 남부면 해금강로 120 전화 : 055.632.0670
Copyright © 해금강테마박물관.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