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금강테마박물관

박물관소개

박물관소식 박물관소장품 유경갤러리 체험학습관 커뮤니티
 
소개글 조직도 추천사 오시는길 추천사 설립취지 오시는길 오시는길
박물관공지사항 우리박물관소식 국내박물관소식 행사및축제 박물관기획전 포토앨범
한국근현대사전시관 유럽장식미술관 안보역사유물관 해양역사유물관 기증유물관
유경갤러리는 기획전 초대전 특별전
자유게시판 방문후기 나도박물관알림이 거제도관광


 
 
작성일 : 19-03-01 17:11
[거제타임즈]해금강테마박물관, 윤난희 작가의 ‘쉼, 그리고 향수’ 展
 글쓴이 : 박물관지킴이
조회 : 1,154  

[거제타임즈]해금강테마박물관, 윤난희 작가의 ‘쉼, 그리고 향수’ 展

 

 

2019022844053.jpg

해금강테마박물관( 관장 경명자·유천업 )은 윤난희 작가의 < 쉼, 그리고 향수 >展을 오는 3월 1일부터 3월 25일까지 해금강테마 박물관 내 유경미술관 제3관에서 개최한다.


이 전시는 급변하는 현대문명 속에서 홀연히 또는 서서히 사라져가는 고유의 생활문화에 대한 향수와 아쉬움에 대한 이야기를 담았다. 잊혀져가는 유·무형의 전통문화를 기억하기 위한 방법으로서의 도자를 통해 아름다운 기억을 복원하고자 한다.


< 쉼, 그리고 향수 >展에서는 날카로운 무쇠 재질의 특성을 도자기 기물로 치환해 포용의 과정을 보여주고자했다. 부드러운 특성을 가진 흙이 단단하고 맑은 소리를 내는 도자기로 완성되는 원리와 가마솥의 형태로 빚어낸 이유는 전시의 주제의식을 드러낸다. 이 때, 부서지기 쉬운 흙이 도자 작품으로 탄생하는 과정은 사라져가는 주변의 것들을 추억하고 복원하려는 마은이요. 가마솥의 형상은 치유와 작업인 것이다.


윤난희 작가는 "솥은 가족공동체의 끈끈한 정, 애환 그 형체에서 나오는 넉넉함과 투박함을 나타내며, 옛시절 향수를 부르는 존재이다. 사라져가고 있는 것들에 대한 추억과 그리ㅇㅁ을 담아 고유한 생활문화의 흔적과 정신을 이어가는 작업은 마음을 치유하고 아름다움을 환기시키는 것과 같다"며 사라져가는 것들과 작업의 관계를 설명했다.


경병자 관장은 "우리 주변에서 문명의 발달로 자취를 감춘 일상샐활 속 고유문화를 도자기로부터 다시 추억하고 마주할 수 있어 뜻 깊었다. 전통과 추억을 소중히 여기는 마음이 널리 전해지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윤난희 작가는 경남 찻사발 공모전 입선, 보성 분청차그릇 공모전 특선, 전국 차도구 공모전 특선, 전라남도 미술대전 등 다수의 수상 경력을 보유하고 있으며, 무등도예 창립전, 흙내음전, 무토회전, 무등산 분청회원전, 순천 서문안내소 전시에 참여한 바 있다. 현재 도예공방 메이듀 대표로 활동하고있다.


전시 문의는 이도영 학예사(055-632-0670)나 홈페이지(www.hggmuseum.com)를 통해 하면 된다.

 

기사원문보기 : http://www.geojetimes.co.kr/news/articleView.html?idxno=108466


 
   
 

경상남도 거제시 남부면 해금강로 120 전화 : 055.632.0670
Copyright © 해금강테마박물관. All Rights Reserved.

상단으로